감동뉴스

네 쌍둥이... 국내 최초로 네 쌍둥이를 자연 분만한 박두 레씨 단 한 명의 아이도 소중한 지금의 저출산이 일상이 된 시대에 무려 네 쌍둥이가 태어나 엄청난 화제를 몰고 있다고 합니다. 무려 4 쌍둥이의 엄마가 된 박두 레씨의 감동적인 스토리에 대해서 설명드리겠습니다. 

 

8월 24일 무려 네쌍둥이가 무사히 태어났다는 소식에 전국에서 축하 소식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자연 분만으로 무려 네 쌍둥이를 출산한 경우는 이번에 처음이기 때문이겠죠. 

출처 박두레님 인스타 이하 동일

이번에 태어난 네쌍둥이 들은 시험관 시술을 통해서 태어난 아이들이라고 합니다. 무게는 1.5kg 안팎으로 인큐베이터 행이었지만 현재는 네 명 다 이상 없이 건강한 상태라고 합니다. 산모 역시 건강한 상태로 산후조리를 하고 있는 중이라고 합니다. 

네 쌍둥이를 낳은 박두 레씨는 KB 금융 그룹의 윤 회장도 산후조리를 위해 선물 보따리를 보냈다고 합니다. 무려 4명의 아이를 낳은 박두 레씨는 이제 무려 6년 6개월 동안 육아 휴직을 할 수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박두 레님은 일도 포기하고 싶지 않다고 말합니다. 오래 걸리긴 하겠지만 업무에 복귀하고 싶다는 속내를 밝히기도 했습니다. 

 

아이들아 건강하고 행복하게 자라렴 

 

'할아버지 제발 가족을 위해 숨을 쉬세요.' 중학생 여린 손으로한 심폐소생술로 할아버지를 살린 기적의 이야기

 

'할아버지 제발 가족을 위해 숨을 쉬세요.' 중학생 여린 손으로한 심폐소생술로 할아버지를 살린

경기도 군포시 흥진 중학교 3년에 재학 중인 한 학생이 심정지로 위험에 빠지신 70대 할아버지를 심폐소생술로 결국 살려낸 선행이 세상에 훈훈함을 가져다주었습니다. 3학년 함주 원군은 9월 4

21k.site

김연아, 예비 시아버지, 이것 때문에 결혼전에 아들과의 사이 틀어질 뻔.... 지나친 관심은 피하고 싶어

 

김연아, 예비 시아버지, 이것 때문에 결혼전에 아들과의 사이 틀어질 뻔.... 지나친 관심은 피하

우리나라 피겨 여왕 김연아의 예비 시아버지이신 고경구 목사가 이주민을 위한 추석 축제를 대구 곳곳에서 치르고 있습니다. 축제를 통해서 힘들고 우울한 시간을 보내시는 이주민들에게 용기

21k.site

 

그리드형

공유하기

facebook twitter kakaoTalk kakaostory naver band

본문과 관련 있는 내용으로 댓글을 남겨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비밀글모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