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 택시가 파손되는건 상관없어요 . 생명을 살리는게 우선이잖아요. 선한 마음씨를 보여준 택시 기사님의 너무나 감동적이고 훈훈한 근황

고가 발생했다고 합니다. 유기견 한 마리가 가드레일 밑을 통과해서 차량으로 달려들었던 것이죠. 순식간에 일어난 일이라 피할 수 없었다고 합니다. 깜짝 놀란 택시 운전기사님은 차량을 급하게 멈춘 뒤 상황을 살펴보았다고 합니다.

차에 내린 택시 기사님은 곧 유기견이 범퍼에 끼인 것을 확인했다고 합니다. 강아지가 너무가 범퍼 깊숙히 들어가 버려 쉽게 빼내지 못하고 곧 119를 부르고 말았다고 합니다.

119 대원은 강아지를 구조하게 되면 차량의 파손될수 밖에 없다고 말했답니다. 택시기사는 한치의 망설임도 없이

차 파손은 걱정 마세요. 생명이 우선이잖아요. 라고 말했답니다.

강아지는 무사히 구조될 수 있었고 곧 동물 병원으로 이송될 수 있었다고 합니다. 강아지는 무사할 수 있었다고 합니다. 지금은 유기견 보호소에서 건강을 되찾고 있다고 합니다.

당연히 해야 할일을 했을 뿐이에요 강아지가 무사해서 다행이네요라며 강아지의 안부를 더 걱정했다고 합니다.

유기견의 생명을 구한 기사님의 선행이 알려지자 현대자동차에서도 차 범퍼에 끼인 유기견을 구조하기 위해서 차량 범퍼를 손상 입은 택시 운전기사의 차량을 무상으로 수리해주었다고 합니다.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