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름이 쫙 끼쳤어요’ 병원비 걱정에 눈물짓던 환자, 수술비 1500만원을 내준 연예인의 정체를 알고는 눈물을 멈출수 없었습니다.

병에 걸린 것도 서글픈 상황인데 병원비용을 감당하지 못한다면 어떨까요? 차라지 병원 치료를 받지 않았으면 좋았을걸 이라는 생각이 든다면 더욱더 서글프게 느껴질 겁니다.?

이렇게 스스로 돈 때문에 괴로울 때?누군가가 나 대신해서 병원비 청구서에 찍힌 비용을 전액 지급한다면 어떤 기분이 들겠습니까? 감사하고 평생 잊을 수 없는 은인으로 모시겠다는 생각이 들지 않을까요?

도와주는 사람이 지인이 아니라 한 번도 만난 적 없는 연예인이라면? 이 드라마 같은 일이 최근에 실제로 일어났습니다.

인터넷 커뮤니티

바로 유재석님의 이야기입니다. 심장병 환자를 위한 수술비 1500만 원을 기부해 주셨다고 하네요?

수술비를 내는 연예인들은 보통? 많은 사람에게 좋은 이미지를 심어주기 위해서 오히려 본인의 기부가 매스컴에 올라오길 바라는 경우가 대부분일 겁니다.? 하지만 유재석님은 조금 다르신 것 같네요

6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지인의 심장이식'이라는 제목의 글이 게재돼 네티즌들의 시선을 모았습니다. 글을 쓴 B씨는 "지인이 심장마비로 장기간 아예 움직이지 못하고 일도 하지 못해 그의 가족은 매우 안타까운 상황"이라고 합니다. 그는 "다행히 병원에는 도움이 필요한 사람들을 도울 수 있는 시스템이 갖춰져 있다"며 "한 기증자의 기부금으로 병원비를 모두 지불해주셨다"고 말했습니다.

tvn 식스센스 유튜브

이어 "기부자의 이름은 기부를 받은 사람에게만 공개하는 것이 원칙인데 그 사람의 이름은 '유재석'이다"고 덧붙였습니다. B씨는 간호사에게 "내가 생각하는 그 사람이 당신이냐"고 물었다. 간호사님이 ”우리가 아는 그 사람이 맞습니다” 라고 대답하는 순간 온몸에 소름이 돋았다고 합니다. 이어 " 유재석님은 이런 글이 인터넷에 올라오는 것을 보고 싶지는 않으실 겁니다. 하지만 이런 이야기가 좀 퍼졌으면 좋겠다"고 글을 마무리 지었습니다. 그는 "원래 '유느니'의 열광적 팬이었는데 유재석님이 이렇게 좋은 일을 하시는 걸 보니 더욱 믿음이 간다라고 말했습니다. 또한, 돈 벌어서 저렇게 써야지'라는 생각을 많이 했다"고 말하기도 했습니다.

유재석님이 어려운 가정 그리고 어려운 분들을 위해서 기부한 금액만 무려 30억 원이 넘는다고 합니다. 어마어마한 금액임은 틀림없어 보입니다.

한편, 유재석 소속사 안테나 측은 “예술가가 개인적으로 한 일이라서 공식 견해를 내놓긴 어렵다”고 조심스러워 했답니다.?

kbs 차트를 달리는 여자

너무나 훈훈한 거 아닌가요 역시 유느님입니다.?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