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기야 제발 한번만 숨을 쉬어줘’… 택시기사님은 ‘이것’ 그리고 잠시후 아이에게 일어난 눈물나는 기적

한 택시기사 갑자기 쓰러진 아이에게 급하게 심폐소생술을 실시해 한 소중한 생명을 살릴수 있었던 사연이 인터넷에 올라오면서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이 택시시기사는 아이가 숨이 돌아오는 것을 확인한 뒤에 아이를 인근 병원에 데려다 주었다고 합니다. 아이 엄마가 택시비를 내려 해도 택시비를 받지 않았다고 합니다.

유튜브 채널에 올라온 블랙박스 영상 서울 송파구 롯데타워 사거리에 한 아이가 심정지로 쓰러져 있었다고 합니다. 이때 마침 그곳을 지나던 택시운전 기사는 아이를 길에 눕히고 바로 심폐소생술을 실시했다고 합니다. 심폐소생술을 하면서 아이 엄마에게 119를 부르라고 이야기 하기도했습니다.

운전 기사님이 심폐소생술을 한지 얼마 되지 않아 아이의 의식은 돌아왔다고 합니다. 그리고는 택시 운전 기사는 아이와 엄마를 태우고 급하게 인근에 있는 병원으로 전속력으로 달리기 시작했다고 합니다.

아이은 다행히 건강을 되찾았고 아이 엄마는 택시 운전 기사분께 택시비를 주겠다고 했지만 운전기사님은 받지 않고 유유히 응급실을 떠났다고 합니다.

당시 아이는 입안에 피가 고여 있었고 추운 날씨에 택시에 들어와 있을라고 했으나 119가 너무 안와서 결국 병원까지 아이와 엄마를 데려다 주었다고 합니다.

개인 택시 일을 시작한지 얼마 안된 기사분으로 과거 안전 관리실에서 익힌 심폐소생술로 아이를 살릴수 있었다고 합니다.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