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억 기부한 이승기가…. ‘5억 5천만원을 추가로 기부한 이유’를 묻는 글에 자신의 인스타에 이런 글을 남겼습니다.

최근들어 힘든 일을 많이 겪고 있는 배우 이승기가 20억원 기부에 이어 이번에는  5억5000만원을 추가 기부한 이유를 밝혀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지난 13일 이승기는 대한적십자사에 재난구호 활동 지원을 위한 이동형 음식배달차량 제작비와 혈액난 해소를 위한 헌혈버스 제작비 5억5000만원을 기부했다고 밝혔습니다.

서울대어린이병원에 20억원을 기부한 데 이어 계속되는 이승기의 거액 기부가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이렇게 큰 금액을 기부하는  이유에 대해 이승기는 1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이런 글을 남겼습니다.

그는 “재난 상황에서 실제로 도움을 주고 싶었다”며 “어려운 이웃에게 따뜻한 밥 한끼라도 주면 좋겠다는 생각이 들었다”며 “그러던 중 발견한게 바로 이동식 배달 푸드트럭 ”라며 “소방차에 이어 두번째로 많이 구난 현장에 출동해서 한번에 5만명의 식사를 준비할 수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또한 이승기는 “비상 상황에서 가장 부족한 것이 무엇인지 전문가들의 목소리를 들으면서 혈액 부족 문제를 알게 됐다”며 “헌혈자가 점점 줄어들어 최근에는 재고분이 5일치 밖에 안된다는 이야기를 들었다고 합니다. 

 이승기는 “재난과 비상사태는 누구에게나 일어날 수 있다”며 “나의 기부가 재난과 질병으로 고통받는 이웃들에게 작은 도움이 되었으면 한다”고 전했습니다.

이 기부금이 필요한 곳에 쓰일 수 있도록.” 특히 이승기는 “나의 역할은 기부로 끝나지만 어려운 이웃을 위한 배려는 끝나지 않았으면 좋겠다”고 고백했고 마지막으로 이승기는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건강하세요! 여러분”이라고 덧붙였습니다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