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들, 안녕하신가영, 어쩌다 이렇게…’ 혈액암 투병 고백 일주일전 입원 → 항암 치료 시작

가수 안녕하신가영 (36, 본명 백가영)이 혈액암 투병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가수 활동중인 백가영은 1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오늘 조금 놀라셨겠지만 근황을 말씀드리고자 합니다”라는 글을 게재했습니다.
그는 ‘혈액암’이라는 제목의 글을 통해 혈액암 진단을 받고 투병 중인 근황을 공개했습니다.

안녕하신가영 인스타

 

그녀는 “올해 초부터 알 수 없는 통증에 시달렸다. 일주일 전 병원에 입원했다”며 “여러 검사 끝에 악성림프종과 혈액암 진단을 받았다”고 말했습니다. ”

이어 “일주일 뒤 상상도 못했던 신세계가 펼쳐졌고, 진행 속도도 빨라 이번주부터 항암치료를 시작했다”고 말했습니다.

백가영은 “지금까지 겪어온 일이 힘들어도 다 할 수 있을 것 같은 기분인데, 이번은 예외지만, 힘들겠지만 이번만큼 견뎌 볼께요.”

안녕하신가영 인스타

특히 보고싶은 분들이 많은데 기념일이라 그런지 모든 음악에 쉼표가 있는거니 당분간은 진지하게 치료에 신경쓰고 건강관리 잘해야겠습니다.

건강합니다 라는 좋은글로 찾아뵙겠습니다. ”

안녕하신가영 인스타

이제 힘내 보겠습니다. 다시 돌아올테니 조그만 기다려 주세요 라는 말로 글을 마무리 했답니다.

 

댓글 달기